메뉴 건너뛰기

박영식 홈페이지

[WP7] k-lisper 앱을 구글 코드에 공개

[원문보기]

웹브라우저, RSS 가져오기, 지도 기능이 있는 윈도우용 애플리케이션 k-lisper를 구글 코드에 올렸다.

[WP7] 앱 업로드

[원문보기]

오랜만에 앱을 다시 만들어 봤다.


역시 기술보다는 컨텐츠가 중요하다.


데이터 노가다가 넘 심하다. T.T;

[일어] 히라가나, 카타카나의 자원과 청음

[원문보기]
<히라가나>

아 安(편안 안) : あ
이 以(써 이) : い
우 宇(집 우) : う
에 衣(옷 의) え
오 於(어조사 어) : お

카 加(더할 가) : か
키 幾(기미 기) : き
쿠 久(예 구) : く
케 計(셈할 계) : け
코 己(몸 기) : こ

사 左(왼 좌) : さ
시 之(갈 지) : し
스 寸(마디 촌) : す
세 世(세상 세) : せ
소 曽(일찍이 증, 더할 증曾) : そ

타 太(클 태) : た
치 知(알 지) : ち
츠 川(내 천) : つ
테 天(하늘 천) : て
토 止(그칠 지) : と

나 奈(어찌 나) : な
니 仁(어질 인) : に
누 奴(종 노) : ぬ
네 称(일컬을 칭稱) : ね
노 乃(이에 내) : の

하 波(물결 파) : は
히 比(견줄 비) : ひ
후 不(아니 불) : ふ
헤 部(떼 부) : へ
호 保(값을 보) : ほ

마 未(아닐 미) : ま
미 美(아름다울 미) : み
무 武(굳셀 무) : む
메 女(계집 여) : め
모 毛(털 모) : も

야 也(어조사 야) : や
유 由(말미암을 유) : ゆ
요 亐(땅이름 울) : よ

라 良(어질 량) : ら
리 利(이로울 리) : り
루 留(머무를 류) : る
레 礼(예도 례禮) : れ
로 呂(음률 려) : ろ

와 和(화할 화) : わ
오 袁(옷길 원) : を
응 无(없을 무) : ん


<카타카나>

아 阿(언덕 아) : ア
이 伊(저 이) : イ
우 宇(집 우) : ウ
강 江(강 강) : エ
어 於(어조사 어) : オ

카 加(더할 가) : カ
키 幾(기미 기) : キ
쿠 久(오랠 구) : ク
케 介(끼일 개) : ケ
코 己(자기 기) : コ

사 散(흩을 산) : サ
시 之(갈 지) : シ
스 須(모름지기 수) : ス
세 世(세상 세) : セ
소 曽(일찍이 증, 더할 증曾) : ソ

타 多(많을 다) : タ
치 千(일천 천) : チ曹
츠 川(내 천) : ツ
테 天(하늘 천) : テ
토 止(그칠 지) : ト

나 奈(어찌 나) : ナ
니 二(두 이) : ニ
누 奴(종 노) : ヌ
네 称(일컬을 칭稱) : ネ
노 乃(이에 내) : ノ

하 八(여덟 팔) : ハ
히 比(견줄 비) : ヒ
후 不(아니 불) : フ
헤 部(떼 부) : ヘ
호 保(값을 보) : ホ

마 万(일만 만) : マ
미 三(석 삼) : ミ
무 牟(소 우는 소리 모) : ム
메 女(계집 녀) : メ
모 毛(털 모) : モ
야 也(어조사 야) : ヤ
유 由(말미암을 유) : ユ
요 亐(땅이름 울) : ヨ

라 良(어질 량) : ラ
리 利(이로울 리) :  リ
루 流(흐를 류) : ル
레 礼(예도 례禮) : レ
로 呂(음률 려) : ロ
와 和(화할 화) : ワ
오 乎(어조사 호) : ヲ
응 无(없을 무) : ン

[마라톤] 928 서울 수복 마라톤

[원문보기]
부교 위에서 찍은 사진을 보내준다고 했으나, 이렇다.

행사진행도 엉망이고, 이 대회는 앞으로 참석할 수 없다.

[XE] XE를 1.5로 업데이트 하였습니다.

[원문보기]

댓글 스팸이 심해서 옮겨봤는데, 또 공격당할지는 모르겠군요.


아무튼 좀 더 밝아진 것 가타요. ㅎㅎㅎ

[수필] 허황된 세상의 가치에서 초연해 지는 법

[원문보기]
애니메이션, <너는 특별하단다 2>를 봤다. 세상이 추구하는 가치를 '공', '상자'에 대비해 이것들을 수집하다가, 허황된 것임을 알고 진정한 가치를 찾게 된다는 내용이다.
고등학교 동창하고 이야기를 하는데, '돈을 많이 벌라'고 한다. 그는 직장인으로 세상과 대면하고 있어, 세상적인 가치에 물들어 있다.
이야기하는 내내 세상적 가치에 대해 집착하는 그를 보면서, 이런 가치에 초연할 수 있는 애니메이션을 떠올릴 수 있었다.
결혼이라던가, 세상에서 기본적으로 적으로 추구해야할 가치를 충족시키기위해서는 '공'과 '상자'에 해당하는 것들을 갖고 있어야 한다.
몇 가지를 모으고 있는데, 한 가지만 더 모으면 될 것 같은 확신 또는 착각에 사로잡혀있다. 이것을 성취하면 뭔가 또 필요한 것이 생길 것이다.
하지만, 집착하지 않고, 필요한 것을 정확히 찾아 세상에서 살아가는 필요요소를 채우는 일이 비교적 순탄하게 이루어지고 있다고 생각한다.
다른 이들에게도 허황된 세상의 가치에서 초연해 지는 법에 대해 말해줘야겠다. 이를 위해선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한 정리가 필요하겠지.

[설치] Mac Lion

[원문보기]
맥북의 OS를 업그레이드 했다.

매우 편하다.

금액은 30달러 정도. 역시 카드가 있으니 결제가 편리하군.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갖은 애를 다 쓰고 있지만 역시 쉽지 않다.

[합격] 숭실대학교 일반대학원 컴퓨터학과(정보보안)

[원문보기]
이제, 졸업만 하면 대학생활은 마무리 되는군."

[iphone] 개발자 등록

[원문보기]
http://developer.apple.com/iphone/index.action

위 주소로 가서 우측의 iPhone Developer Program Potal 을 클릭한다.(로그인 된 이름이 보인다)

그럼 좌측의 Certificates라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학교 이름으로 등록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Request Certificate를 눌러야 할 것 같지 않은가????

http://developer.apple.com/iphone/my/certificates/howto.action

howto를 확인하고, CSR 파일을 업로드해서 등록한다.

나머지는 howto를 통해 알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인증서를 보고, 인증서 이름을 프로젝트이름-plist 파일의 Any iPhone OS Device 란에 입력한다
(Project->Edit Project Settings)에 있다.

기기의 UDID는 관리자에게 알려주고, 프로비저닝이 발급되면 다운로드 해서 키체인에 추가해 줘야 한다.(매우 복잡하다.)

device와 simulator 중 device debug 상태로 run 하면 ipod touch에 deploy 할 수 있다.

[수필] 내 점심은 컨퍼런스가 챙겨줬다.

[원문보기]
대학생활을 하면서 외부강연을 듣는 것은 또하나의 즐거움이었다. 각종 세미나, 컨퍼런스, 전시회는 학교교육을 넘어서 경험을 풍부하게 해주는 매운 좋은 기회였다.
게다가 '중식 제공'은 경제적으로 넉넉하지 않은 상황에 도움까지 주는, 정말 최고의 조건이었다.
어제는 인천 송도국제도시 송도컨벤시아에서 RFID/USN 컨퍼런스가 있었다. 중식제공. 깔끔한 도시락은 아니었지만, 점심으로는 무리가 없었다.
식권을 들고 도시락을 받기 위해 줄 서있는 이들을 보니, 약간 의아하기도 했다. 직장인들은 돈도 벌고 도시락 때문에 줄을 서지 않아도 될 것 같은데, 혼잡한 인파속에서 뭔가를 '배급'받듯 서있는 것은 아무래도 모양새가 좋지 않다.
그 주변에 호텔밖에 안 보이고, 식당이 보이지 않았던 것은 사실이다. 그래도 무료세미나의 도시락을 받기 위해 줄을 서는 것은 좀처럼 폼이 나지 않는다.
나는 학부생 때, 한달에 1회 이상 세미나에 참석했다. 중식을 제공받을 수 있다는 것이 나중에는 큰 이유가 되기도 했다. '중식 제공'이 있는 세미나는 거의 무조건 참석했기 때문이다.
개회사와 오전 세션을 진행했던 좌장이 자꾸 '도시락'과 '경품'을 강조해서 컨퍼런스 질을 낮추지는 않았나하는 생각이 든다.
일전에 코엑스에 많이 갔었으나, 이젠 노인분들이 많이 와서, 달갑지 않다. 목적이 경품이기 때문이다. 그 모습을 보며 내가 잿밥에만 관심을 두고 행사에 참여하지는 않았는지 반성하게 한다.
이전 1 2 3 4 5 6 7 8 9 10... 54다음
첨부 (1)
222.jpg
50.4KB / Download 60
위로